처음으로

 

로그인

소비자정보센터

소비자상담

소비자교육체험관

물가정보

보도자료

자료실

 

소비자 상담전화

063.282.9898
063.278.9790
~2

상품 구입 및 서비스 이용도중
발생하는 불만,  피해접수상담

소비자 상담시간

평일 오전 09시~오후6시
토요일, 공휴일은 휴무

무료법률 상담시간

매주 월요일 10:30~12:00

 
소비자
인적사항
성명 *** 연락처 ***
주소 ********************
물품정보 물품명 병아리 케이지 구입가격 22200(200원은안심결제비용으로&
제조회사 늘푸른농원 판매회사 늘푸른농원
구입일자 ******** 사고발생일
해당업체 상호 늘푸른농원 담당자 강현옥
전화번호 02-6339-9288    
제목 너무 억울합니다. 도와주세요
상담내용 2018년 08월 18일에 늘푸른농원 이라는 홈페이지에서 병아리케이지 19000원짜리를 구매했습니다. 배송비는 3000원, kg이니스 안심결제비용 200원 합해서 총 22000원을 신용카드 (삼성카드)로 구입하였습니다. 그래서 저희 집에 8월 21일에 배송이 완료됬습니다. 배송이 된 병아리 케이지를 개봉하였습니다. 제가 구입한 병아리 케이지는 철장형으로 조립식이었습니다. 그래서 조립을 하려고 하니 몸통부분과 뚜껑부분이 맞지가 않는겁니다. 아무리 뚜껑부분을 끼워서 맞추어 넣을려고 해도 뚜껑부분은 끼워지지 않았습니다. 그러므로 저희는 늘푸른농원 02-6339-9288에 전화를 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판매자에게 제품 뚜껑부분이 하자가 있는 것같다. 뚜껑이 아무리 해도 끼워지지 않는다. 환불,반품처리를 진행 해달라고 했습니다. 그랬더니 판매자는 남자가 하면 될거라고 여자라서 못하는거라고 그러고 아니면 뚜껑을 바닥에 놓고 뒤집에서 사용하라는 말도안되는 소리를 했습니다. 그리고 제가 계속 반품해달라고 하니 반품처리해주겠다. 하지만 우리가 확인해보고 문제가 없으면 고객님이 배송료를 내야한다고 하더군요. 그래서 저는 아니 제가 안되는데 사장님 말을 어떻게 믿으라는 겁니까? 라고 묻니 우리는 그렇게 거짓말 하는 사람 아닙니다 라고 하더군요. 저는 문제되는 상품의 사진을 찍어놓았습니다. 판매자한테도 보내놓았고요.그리고 택배기사님이 오셔서 병아리집 가져가신 후에 8월 24일에 문자와 사진이 왔습니다. 사진은 판매자가 병아리 케이지를 억지로 맞추어 끼어놓아서 뚜껑부분이 완전히 끼워지지않은 사진이었고 판매자는 당당하게 아무문제없습니다 라고 문자가 왔습니다. 그래서 제가 문자로 사장님 뚜껑부분이 보기에 안끼워졌습니다. 환불부탁드립니다. 라고 문자를 보내니 아무 답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200원을 더 내면 중재를 해주겠다던 kg이니스에 연락하였습니다. 처음에 200원 결제 했으니까 중재해달라고. 판매자가 답이 없으니까 환불해달라고. 그랬더니 돌아오는 말은 판매자가 우리보고 6000원을 내라는겁니다. 아니 제품에 하자가 있어서 반품하는데 왜 제가 반품배송료를 내야합니까? 그랬더니 kg이지스에서는 더 이상 우리가 해줄 수있는 것은 없고 소비자연합 이런 곳에 신고를 할꺼면 소비자연합에서 kg이니스에 전화해서 상담했던 내용을 물어봐도 된다고 했습니다. 저는 판매자가 빠른 환불을 해주었으면 좋겠고, 저는 단순변심도 아닌데 6000원을 낼 필요가 없는 것같습니다. 조취 취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판매자 측에서 우리는 하자있는제품이 아니라고 분명히 사진을 찍어서 여성소비자연합 측에 보내실건데, 저도 증거사진 충분히 있습니다.
판매자측이 하자없다는 사진 보내드린다고 하면 저한테 전화주셔서 제가 받은 하자제품 사진, 문자내용 꼭 받아가시길 바랍니다. 제가 증거 사진 다 드리겠습니다.


소비자의입장: 우리는 하자있는 제품을 반품/환불 요청을 하였고, 판매자는 이를 거부함.
그리고 심지어 반품배송료 6000원을 부담하라고 함. 분명히 하자가 있었고 우리는 사진까지 증거로 남겨놓았음. 헌법에서는 제품을 구매 후 청약처리 기간 7일동안 청약철회를 할 수있다고 명시되어있고, 판매자는 이를 거부하고 6000원을 더 내라고 함. 단숨변심도 아니고 제품하자인데. 정말 어이가 없고 판매자와 말도 안통함. 자꾸 판매자측 주장만 내세우고 고객의 이야기는 들을려고 하지도 않음. 기분이 너무 나쁘고 너무 스트레스 받음.

판매자측입장: 우리는 하자 있는 제품을 판매하지 않았음. 절대로 하자가 발생할 수없는 제품임. 반품배송비6000원 내셈. 연락두절(문자,전화,홈페이지게시판문의 다 두절된 상황)

이 글은 대리인(조*진)이 작성하였고, 홈페이지에서 주문한 사람이름은 여주영, 전화번호는 010-****-1894로 주문하였습니다.


(그리고 판매자측이 반송택배 받고 우리한테 이상없다는 사진 찍어서 보내줬을때 제 생각엔 사장님이 힘으로 어떻게든 고쳐서 보낸 사진입니다.. 안그러면 맞아 떨어질 수가 없읍니다. 너무억울한상황입니다.)



늘푸른농원 02-6339-9288 이고, 판매자 담장자는 강현옥 입니다
답변내용 안녕하세요.
전주소비자정보센터입니다.
저희 홈페이지에 올려주신 소비자 내용 잘 확인했습니다.

인터넷쇼핑몰을 통해 병아리케이지 조립 제품 구입 후 제품하자로 인한 배송비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것 같습니다.

현행 전자상거래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하면, 변심으로 미훼손시에는 7일이내 청약철회가 가능하며 반품에 소요되는 비용은 소비자가 부담하도록 되어있습니다.

다만, 제품상의 하자가 있다면 소비자 변심이 아니므로
배송비 없이 교환 또는 환불처리를 해야합니다.

말씀하신대로 제품상의 하자여부에 대해서는 사업자가 보내주신 사진자료를 근거로 하여 하자가 누구의 귀책사유인지 확인이 필요할것 같습니다.  가까운 소비자상담센터로 중재요청을 해보셔야할것으로 사료됩니다.

전국단일번호 소비자상담센터 국번없이 1372번으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각지역 지회정보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룡4길 8(서신동 894-1)  |  한국여성소비자연합 전주·전북지회  |  대표전화 : 063-282-9898, 278-9790~2  |  팩스번호 : 063-278-9798
COPYRIGHTS BY KOREAN WOMAN'S FEDERATION FOR COMSUMER JEONJU. ALL RIGHTS RESERVED.